제23회 의정부음악극축제 5월17일 ‘팡파르’
상태바
제23회 의정부음악극축제 5월17일 ‘팡파르’
  • 김기만 기자
  • 승인 2024.05.11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Sustainability)이라는 주제로 오는 5월19일까지 3일간 의정부예술전당대‧소극장, 야외무대 등에서 다양한 작품들 선보여
제23회 의정부음악극축제의 개막작인 경기도무용단의 '경기회연(京畿會宴)' 포스터로 오는 5월17일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제23회 의정부음악극축제의 개막작인 경기도무용단의 '경기회연(京畿會宴)' 포스터로 오는 5월17일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박희성)은 제23회 의정부음악극축제가 오는 5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의정부예술의전당 대소극장, 야외무대 등 일대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올해 의정부음악극축제는 지속(Sustainability)’이라는 주제를 선정하고 축제예산의 삭감에도 불구하고 자체 편성과 민간 협찬을 통해 최소사업비를 마련 후 도립예술단 및 지역 예술단체와 관내예술대학의 참여와 협력을 이끌었다.

의정부문화재단은 22년 음악극축제의 역사와 명맥을 유지하며 기존 10일의 축제 기간을 단축 운영하여 축제를 기다리는 시민과의 신뢰를 이어가고 향후 사업비 확충을 통한 축제의 지속가능성을 높여간다는 방침이다.

23회 의정부음악극축제의 개막작은 천년 경기의 찬란한 미래를 기원하는 춤의 잔치, 경기도무용단의 <경기회연(京畿會宴)>517일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축제의 시작을 알린다.

천 년 역사 속의 사람들의 노고와 감사를 경기 문화유산에 모티브를 두고 재해석하여 무대 미학으로 구성한 공연으로, 전통적인 세시의례와 놀이의 성격을 반영하여 따뜻한 한국적 정감이 살아 있는 춤의 세계를 만나 볼 수 있다.

<경기회연> 공연은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 관람 신청을 받고 있으며, 공연 당일 선착순으로 관람권을 배부한다.

개막공연에 이어 의정부예술의전당 야외무대에서는 금관악기 트럼펫, 베이스트롬본, 호른, 트롬본 연주자로 구성된 <KBS 교향악단 금관 5중주단>의 공연이 진행된다. 이번 공연은 쇼스타코비치의 제2번 왈츠를 비롯해 클래식, 재즈, 영화 OST 등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진 레퍼토리를 통해 금관 5중주 특유의 경쾌하고 화려한 음색으로 음악극축제 개막식의 흥을 돋울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음악극축제 공식초청작 <긴긴밤>518~19일 양일간 의정부예술의전당 소극장에서 관객들을 맞이한다.

입과손스튜디오의 판소리극 <긴긴밤>은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인 루리 작가의 동명 동화를 판소리로 새롭게 해석한 작품이다. 자신의 삶을 살기 위해 긴긴밤 속으로 뛰어든 흰 바위 코뿔소와 어린 펭귄의 로드무비를 판소리로 재해석해 가벼운 서사와 짙은 메시지, 감각적인 음악과 리듬의 전개로 새로운 형태의 판소리라는 평을 받는 작품이다. 공연 티켓은 의정부문화재단(www.uac.or.kr)과 인터파크(tickets.interpark.com)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의정부시민은 50% 할인된 가격으로 관람할 수 있다.

KBS교향악단 수석 팀파니스트였던 이영완을 중심으로 한 '카로스타악기앙상블'.
KBS교향악단 수석 팀파니스트였던 이영완을 중심으로 한 '카로스타악기앙상블'.

둘째 날인 518일 주말 저녁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의정부예술의전당 야외 공연으로 KBS교향악단 수석 팀파니스트였던 이영완을 중심으로 한 <카로스타악기앙상블>의 연주를 통해 타악기 리듬의 매력을 알아보고 자연스럽게 타악기와 친숙해질 수 있는 시간을 준비했다.

이 밖에도 양주별산대놀이보존회의 <포도부장 놀이/애사당 법고놀이>와 오퍼스심포니오케스트라의 <오퍼스브라스앙상블>, 어쿠스틱밴드 이상한술집의 <어쿠스틱 소풍> 등의 공연이 518일 의정부예술의전당 소극장 로비와 야외무대 일대에서 펼쳐진다.

의정부시립합창단 공연 모습. 
의정부소년소녀합창단 공연 모습.
의정부소년소녀합창단 공연 모습.

또한 의정부를 대표하며 수준 높은 연주와 활동을 선보이고 있는 시립예술단(의정부시립무용단, 의정부시립합창단, 의정부시립소년소녀합창단) 3개 단체의 공연과 경기예술활동지원 모든예술31- 의정부 마중물 프로젝트 선정단체의 공연들도 축제 기간 선보인다. 더욱이 의정부 예총 산하 국악협회, 음악협회 회원들의 공연, 의정부 소재 경민대학교 실용음악과, 신한대 K-POP 학과 학생들과의 협업 공연으로 지역의 청년 예술가들의 창작활동 지원과 성장 기반을 마련하여 지역사회와 함께 축제의 풍성함을 더했다.

 

의정부문화재단 상주단체인 예술무대산의 대형인형극 '안녕, 씨앗씨!' 

축제의 마지막 날인 519일 의정부예술의전당 야외무대에서는 의정부문화재단 상주단체인 예술무대산의 대형인형극 <안녕, 씨앗씨!>를 선보인다. 대형 인형 씨앗씨와 관객들이 함께 만드는 야외 퍼포먼스로 자연의 정령과 같은 모습의 씨앗씨와 관객들이 함께 꽃을 피우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한다.

519일 야외프로그램인 경민대 실용음악과의 <봄쿠스틱>과 퓨전국악 The 리음의 <다시국악>, 의정부시립무용단의 <>, 서울기타콰르텟의 <해피콘서트>도 소극장 로비와 야외무대에서 무료로 진행되어 시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폐막작품에 출연하는 조윤성.
폐막콘서트에 출연하는 조윤성.

폐막콘서트로는 최근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 출연, 진솔한 일상과 특유의 친화력으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클래식계 아이돌, 바이올리니스트 대니 구가 그의 오랜 음악적 파트너인 피아니스트 조윤성 트리오와 함께 협연을 펼친다. (51919:30) 대니 구와 조윤성 트리오가 선보이는 다정하고 달콤한 감성의 앙상블로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의정부문화재단 박희성 대표는 전례 없는 사업비 삭감이라는 어려운 조건 속에서 진행되는 축제인 만큼 많은 시민들이 축제가 주는 다양한 일탈의 경험을 통해 색다른 즐거움과 감동을 받을 수 있기를 바라며 시민 모두가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지속적인 공연예술축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제23회 의정부음악극축제 : 지속(Sustainability) 의 자세한 축제 정보와 문의는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 www.uac.or.kr 또는 전화 031-850-5142~6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